2019-09-23 22:33 (월)
대구 지역 자동차부품기업, 북중미 시장진출 2786만 달러 계약추진
상태바
대구 지역 자동차부품기업, 북중미 시장진출 2786만 달러 계약추진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9.02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이 현지시간 지난 8월 26일 미국 3대 완성차업체인 포드사에 방문해 지역기업 소개 및 2019년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대구시]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이 현지시간 지난 8월 26일 미국 3대 완성차업체인 포드사에 방문해 지역기업 소개 및 2019년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대구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시는 (재)대구테크노파크와 지난달 21일~29일까지 세계최대 시장인 미국과 멕시코의 완성차 및 글로벌 1차 협력사를 방문해 3870만불의 무역상담을 진행해 2786만 달러의 계약추진을 이끌어내는 성과를 거뒀다.

한국 완성차메이커에 대한 의존도를 줄여 해외시장 진출을 가속화하고 미래자동차 부품 공급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제너럴모터스(GM), 포드(Ford)를 비롯해 32개사의 현장을 직접 방문해 바이어와 심층 상담을 진행했다.

대광소결금속(주), 상신브레이크(주), 성림첨단산업(주), (주)성신앤큐, (주)성진포머, (주)신도, (주)신화에스티, 일신프라스틱(주)의 8개 업체가 무역사절단으로 참여했다.

㈜신화에스티는 ‘가’사 바이어와의 상담 중 즉석에서 자사의 미국 및 멕시코 등 10여명의 글로벌 개발인력들과 화상회의를 통한 프레스 금형 기술상담을 진행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이끌어냈다.

㈜신도는 동력전달장치 냉간단조 부품으로 멕시코 ‘나’사에 600만 달러 규모의 견적을 출국 전에 전달하고 현지에서 심층상담을 진행해 계약체결이 유력하다.

일신프라스틱(주)는 공조기용 플라스틱 부품, ㈜성림첨단산업은 전기차 구동모터용 영구자석의 기술력, ㈜성진포머는 트렌스미션 및 자동차엔진 부품, 대광소결금속(주)은 스타트모터 및 오일펌프 부품, ㈜성신앤큐는 엔진 및 스카트모터 부품 등에 호응을 얻었다.

현지 바이어 및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무역관은 “미국시장 진출을 위해 지역기업들은 미․중 무역 분쟁이 우리기업에게는 단기적으로 기회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며 “현재 미국 완성차업계는 전기자동차 분야의 부품 공급처를 확보해 나가고 있다. 향후 전기자동차 부품 공급사슬에 포함될 수 있도록 서둘러 미래자동차 시장경쟁에 합류할 필요성이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최근 미·중 무역분쟁, 한·일 무역갈등 등 국내외시장 환경 악화에 따른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앞으로도 해외시장 개척이 절실한 지역의 자동차 부품업체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