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19:01 (목)
옥천군 지적도 좌표 일재잔재 청산…국제표준 사용
상태바
옥천군 지적도 좌표 일재잔재 청산…국제표준 사용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08.26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까지 동경측지계, 세계측지계로 변환
옥천군청사 전경
옥천군청사 전경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옥천군은 지적공부에 사용하던 동경측지계 좌표를 오는 2020년 까지 국제표준인 세계측지계좌표로 변환해 사용한다고 26일 밝혔다.

동경측지계란, 일본이 1910년대 도쿄에 설치한 동경원점을 기준으로 한 측지계로 당시(일제강점기) 토지수탈 목적의 토지조사사업으로 시작돼 지금까지 우리나라의 지적도 및 각종 지도제작시 사용됐다.

세계측지계는 세계공통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GPS(global positioning system)에 의하여 운영되는 측지계로 미국, 캐나다, 유럽, 호주 등 많은 나라에서 사용하고 있다.

또한, 이런 동경측지계는 국제표준인 세계측지계와 북서쪽으로 약 365m(위도315m, 경도185m) 편차가 발생하여 그동안 지적공부 기반의 공간정보 활용에 호환성이 떨어진다는 문제점을 안고 있었다.

이에, 옥천군은 2014년부터 지적공부를 세계측지계로 변환하는 작업을 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변환대상 178,440필지 중 53%인 95,123필지를 완료 한 것으로 전해졌다.

올해는 8,500만원의 예산을 들여 나머지 47%에 해당하는 83,317필지를 세계측지계로 변환하고, 2020년까지 검증절차를 거쳐 모든 토지를 세계측지계로 변환할 계획이다.

옥천군 관계자는 “지적공부 좌표변환이 완료되면 지적도가 국제표준 좌표와 일치하여 공간정보 활용에 편리를 도모할 수 있으며,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하여 일제 잔재 청산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