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19:01 (목)
충북과학고, '한화 사이언스챌린지 2019’에서 첫 '대상' 수상 쾌거
상태바
충북과학고, '한화 사이언스챌린지 2019’에서 첫 '대상' 수상 쾌거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8.25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 1팀( ‘차박사와 아들딸’ 팀의 이지웅, 이인우 학생), 금상 1팀, 동상 2팀, 우수학교상 등도 수상
충북과학고등학교가 전국 고등학생(429팀) 858명이 겨룬 ‘한화 사이언스챌린지 2019’에서 대상 1팀, 금상 1팀, 동상 2팀, 우수학교상 등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사진=충북교육청]
충북과학고등학교가 전국 고등학생(429팀) 858명이 겨룬 ‘한화 사이언스챌린지 2019’에서 대상 1팀, 금상 1팀, 동상 2팀, 우수학교상 등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사진=충북교육청]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충북과학고등학교(교장 김형길)가 전국 고등학생 429팀 858명이 겨룬 ‘한화 사이언스챌린지 2019’에서 올해 처음으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해 금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 첫 대상 수상으로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뿐 만 아니라 대상 1팀, 금상 1팀, 동상 2팀, 우수학교상 등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Saving the Earth’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지원자들은 에너지, 바이오, 기후변화, 물 등 테마에 맞춰 다양한 아이디어를 연구주제로 선정했다.

3월초 온라인 접수를 시작으로 6개월간의 예선 끝에, 각 테마 별로(에너지 8팀, 바이오 5팀, 기후변화 3팀, 물 4팀) 6월 본선 진출 20개 팀이 가려졌다.

본선에 진출한 20개 팀은 지난 20일~22일, 경기도 가평의 한화인재경영원에서 연구주제 아이디어 발표를 시작으로 동일 주제 팀 간 토론발표, 연구성과물 전시·심사위원 질의응답 시간인 쇼케이스 심사를 통해, 자신들이 준비한 연구과제 프로젝트에 대해 분야별 전문 심사위원들로부터 최종 평가를 받았다.

대상을 받은 ‘차박사와 아들딸’ 팀의 이지웅, 이인우 학생(지도교사 차현정)은 '미세플라스틱을 막아라! : 미세플라스틱 발생량 절감을 위한 녹말풀 및 셀룰로오스 기반 의류 코팅제 개발'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이 팀은 녹말풀에 셀룰로오스와 향기캡슐을 더한 의류 코팅제를 제작, 합성섬유 세탁 시 발생할 수 있는 미세플라스틱 발생량을 최소화해 환경오염을 줄일 수 있는 방안을 제안해, 심사위원들로부터 연구주제의 창의성과 연구방법 논리성, 연구결과 신뢰성 등에서 골고루 높은 점수를 받아 '대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101 프로젝트’ 팀의 구준모, 민현웅 학생(지도교사 임종일)은 ‘무살충제 달걀의 생산을 위한 백강균 착생 화산송이의 닭진드기 연쇄살충유인시스템 제작’을 주제로 탐구해 ' 금상'을 수상했다.

 ’나무벌이‘ 팀의 남성현, 배성준 학생(지도교사 강남수) 팀은 ’조류 발전의 시작! 강털소나무의 구조를 이용한 조류 발전기의 구조 안정성에 관한 연구‘로,  ’새를 살려주세요‘ 팀의 김의엽, 정기윤 학생(지도교사 차현정) 팀은 ’거미줄의 특성을 이용한 새 충돌의 예방안‘을 주제로 각각 동상을 수상했다.

수상한 학생들 중 대상은 상금으로 4,000만원, 금상은 상금으로 2,000만원, 동상은 300만원의 장학금을 각각 받게 된다.

모든 수상 학생은 한화그룹 입사&인턴십 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 대상과 금상을 수상한 학생은 내년 1월 해외특별프로그램 참여기회의 혜택도 받게 된다.

이 대회는 올해로 9년째 맞이하는 대회로, 올해 본선 진출 20팀 중 4팀이 충북과학고로 구성됐다.

우수 학생을 배출한 충북과학고는 우수학교상을 받으며, 상금 200만원을 수상하게 됐다.

김형길 교장은 “학생들의 본교 진학 후 해마다 신장되는 탐구 역량, 지도 교사 선생님들의 학생 탐구 지도의 열정, 첨단 기자재 보유 등 탐구활동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인프라 구축의 조합이 우수한 탐구실적을 냈다”며, “학생들이 창의융합적 사고력을 신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