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11:45 (화)
원주시, 추석 대비 위생적 축산물 유통 질서 확립
상태바
원주시, 추석 대비 위생적 축산물 유통 질서 확립
  • 박준태 기자
  • 승인 2019.08.23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준태 기자] 원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경상현)는 축산물 수요가 급증하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 유통 질서 확립에 힘쓴다.

시는 8월 26일부터 9월 6일까지 시의 축산물 취급업소를 대상으로 ‘추석 명절 대비 축산물 위생 및 이력제 점검’을 실시한다.

소비자의 신뢰 제고를 위해 수요가 급증 할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에 대한 축산물 위생·이력제 사전 단속 및 현장 점검과 축산물 제조·가공·유통·판매 등 전반적인 과정에 대한 위생상 문제점을 조사하고 수거검사 의뢰 등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점 점검사항은 명절 선물세트 중량 미달 판매 여부, 축산물 표시기준 및 보존기준 준수 여부, 유통기한 경과 제품 취급 여부, 축산물 이력번호 미표시·허위표시 여부, 그 밖의 축산물 취급업소 영업자 준수사항 준수 여부 등이다.

원주시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위반사항이 적발될 경우 확인서 징구와 과태료 부과 등 엄격한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할 계획”이라며, “축산물 구입 시 부정 축산물로 의심되거나 이력번호 미표시·허위표시 축산물을 발견할 경우 즉시 담당 부서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준태 기자 oyoshiki@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