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21:08 (화)
통영시, 12일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상태바
통영시, 12일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 정호일 기자
  • 승인 2019.08.13 0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산대첩축제 기간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대대적 홍보
사진=통영시
사진=통영시

[KNS뉴스통신=정호일 기자] 통영시는 12일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와 연계해 도남관광단지 축제장 일원에서 안전문화캠페인을 대대적으로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시와 통영소방서, 한국가스공사 등 유관기관을 비롯해 안전모니터봉사단, 심폐소생술봉사대, 안전보안관, 지역자율방재단, 주부민방위기동대, 의용소방대 등 안전단체 회원들 150명과 한산대첩축제장을 찾는 시민, 관광객들이 참여해 고질적 안전 무시 관행인 4대 불법 주·정차 금지 홍보 및 여름철 대비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에 대한 홍보활동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안전무시관행 근절을 위한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홍보를 비롯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예방 ▲폭염대비 국민행동요령 ▲생활 속 위험요소 안전신문고에 신고 ▲풍수해 대비 안전사고 예방 및 풍수해보험 가입 등을 집중 홍보하기 위해 시민, 관광객을 대상으로 유인물과 부채, 물티슈 등 홍보물품을 배부하고 시민홍보활동을 전개했다.

특히 도로교통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지난1일부터 소화전 주변 주·정차 과태료가 상향(4만원→8만원)되었음을 집중 홍보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김용우 안전도시국장은“잘못된 관행을 바꾸는 것은 매우 어렵고 힘든 일이지만 자신의 편리함을 이유로 다른 사람의 안전을 위협하는 습관은 반드시 바꿔야 한다.”며, “불편하더라도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작은 위험에도 절대 방심하지 말고 안전예방을 생활화하는데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정호일 기자 hoiel@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