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23:05 (금)
진천소방서, 충북도내 ‘봄철 화재예방대책’ 평가서 '우수관서' 선정
상태바
진천소방서, 충북도내 ‘봄철 화재예방대책’ 평가서 '우수관서' 선정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08.05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소방서가 올해 3월부터 5월까지 도내 12개 소방서를 대상으로 추진한 ‘2019년 봄철 화재예방대책’ 평가에서 우수관서로 선정됐다. (왼)주영국 서장 (오)진천소방서 전경
진천소방서가 올해 3월부터 5월까지 도내 12개 소방서를 대상으로 추진한 ‘2019년 봄철 화재예방대책’ 평가에서 우수관서로 선정됐다. (왼)주영국 서장 (오)진천소방서 전경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진천소방서(서장 주영국)가 올해 3월부터 5월까지 도내 12개 소방서를 대상으로 추진한 ‘2019년 봄철 화재예방대책’ 평가에서 우수관서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봄철기간 동안 건조한 날씨와 많은 행사 등으로 화재 위험이 커짐에 따라 도민의 안전과 화재피해 경감을 목표로 추진됐다.

평가 내용으로는 △고질적인 안전무시 관행 근절 운동전개 △부주의에 의한 화재피해 저감 △화재 시 피난우선 홍보 △사회취약계층 주거시설 예방 △건축공사장 화재안전관리 △대국민 안심여행 지원 △석가탄신일 등 행사장 화재안전관리 강화 △봄철 산불예방대책 추진 △전통시장 자율소방안전관리 강화 △방화 저감을 위한 대책 추진 △지역 여건에 맞춘 특수시책 등 11개 과제다.

특히, 진천소방서는 진천군 소방안전협의회 구성과 초평자율관리 공동체간 업무협약 체결로 민‧관 협력 네트워크를 형성하여 소방안전관리 강화했으며, 외국어 소화기 사용법 등 스티커 제작‧배부하여 군민과 타 관서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주영국 서장은 “전 직원이 화합해 봄철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 노력의 결과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안전관리대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