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19:41 (토)
옥천군, 일본 고노헤마치 중학생 교류방문 취소 결정
상태바
옥천군, 일본 고노헤마치 중학생 교류방문 취소 결정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07.2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청사 (사진=KNS뉴스통신 DB)
옥천군청사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옥천군은 일본의 경제보복조치에 따른 한·일관계의 악화로 일본 자매결연도시 중학생 교류방문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옥천군에 따르면, 당초 옥천의 중학생과 인솔교사, 옥천군 공무원 등 총원 39명이 8월 7∼11일까지 4박5일 일정으로 자매결연한 일본 아오모리 현 고노헤마치에서 학생교류행사를 계획했다.

그러나 일본의 수출규제 경제보복으로 인해 일본제품 불매운동 확산 및 타 지자체의 일본교류방문 취소로 분위기가 갈수록 악화되면서 교류방문을 취소하기로 군의 결정이 내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결정에는 옥천군의회의 지난 25일 일본정부의 수출규제 조치의 철회를 요구하는 성명서 발표와 전국공무원노조옥천지부의 관련 현수막 게시를 통해 지역적인 분위기 역시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군은 일정취소에 따라 학생 및 학부모들에게는 유선으로 취소 안내를 전달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일본의 우리나라 수출규제조치에 따른 한·일관계가 갈수록 악화되는 분위기여서 옥천중학생 일본 자매결연도시 교류계획을 취소키로 결정하고 해당 학부모들에게 설명하고 통보키로 했다.”고 밝혔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