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17:12 (토)
국토부, ‘2019년 시공능력 평가 결과 발표…삼성물산 1위
상태바
국토부, ‘2019년 시공능력 평가 결과 발표…삼성물산 1위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9.07.29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국토교통부가 전국 건설업체를 대상으로 공사실적, 경영상태, 기술능력, 신인도 등을 종합평가한 ‘2019 시공능력 평가결과, 토목건축공사업에서 삼성물산175152억 원으로 1위를 차지했다.

2위와 3위는 현대건설(117372억 원), 대림산업(1142억 원)으로 지난해와 동일 하지만 격차는 크게 줄어들었다. 지에스건설(104052억 원)이 경영상태 개선 등으로 한 계단 올라 4위를 차지하였고, 대우건설(9931억 원)5위로 한 계단 하락하였다.

6포스코건설(77792억 원)7위 현대엔지니어링(73563억 원)이 순위가 바뀌었고, 8위와 9위는 롯데건설(6644억 원), 에이치디씨현대산업개발(52370억 원)이 차지했다. 그리고, 10위는 호반건설(44208억 원)이 새롭게 TOP 10에 진입하였다.

시공능력평가는 발주자가 적정한 건설업체를 선정할 수 있도록 건설공사 실적·경영상태·기술능력 및 신인도를 종합 평가하여 매년 공시(7월 말)하여 81일부터 적용되는 제도다.

발주자는 평가액을 기준으로 입찰제한을 할 수 있고, 조달청의 유자격자명부제, 도급하한제 등의 근거로 활용되고 있다.

이번 시공능력평가 건설업체는 총 61559개로 전체 건설업체 68781개 사의 89%이다. .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