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23:54 (화)
2018년 교통안전시행계획 추진실적 평가…광주·전남 1위
상태바
2018년 교통안전시행계획 추진실적 평가…광주·전남 1위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9.07.26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국토교통부는 2018년도 시·도별 교통안전시행계획에 대한 추진실적을 평가한 결과, ·광역시(8) 그룹에서는 광주광역시, 도 그룹(9)에서는 전라남도가 각각 1위를 차지했다고 26일 발표하였다.

지역특성을 반영하여 특·광역시 그룹과 도 그룹으로 구분하고, 시설개선, 홍보·교육·단속 등 단위사업 실적부문과 교통문화지수, 교통사고 사망자수 감소 등 효과부문에 대한 12개 항목을 평가하였으며 이번 평가결과, ·광역시 그룹에서는 광주, 부산, 대구 순서로 우수하였고, 도 그룹에서는 전남, 강원, 경기 순으로 우수하였다.

광주는 교통안전 관련 시설개선에 2648700만 원의 예산을 집행하고, 1012674건의 교통법규 위반 단속을 실시하여 인구·자동차·도로연장 대비 시설개선 및 단속실적이 높았으며, 운전행태 준수율은 전년대비 4.0% 증가한 84.5%, 보행행태 준수율은 88.4%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수가 전년 대비 36.7%(12076) 감소하여 ‘18년도 교통사고 사망자수 감소목표(80)를 초과 달성(76, 105.3%)하였다.

전남은 교통안전 관련 시설개선에 9103000만 원의 예산을 집행하고, 1132699건의 교통법규 위반 단속을 실시하여 시설개선 및 단속실적이 높았고, 이와 함께 야간 보행자 사고 감축을 위해 보행자 교통안전 지킴이를 설치·운영하였으며, 운전행태 준수율은 85.4%, 보행행태 준수율은 91.3%로 높게 나타났으며,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수는 14.7%(387330) 감소하였다.

국토교통부 교통안전복지과 윤영중 과장은 평가가 실적부문과 효과부문으로 구성되어 있어, 지자체별 교통안전시행계획상 시설개선·안전관리 등 사업집행실적 뿐 아니라 실제 그 결과로 이어지게 되는 교통사고 감소율까지 포함하여 평가함으로써, 지자체에서 앞으로 보다 실효성 있는 교통안전시행계획을 수립·집행해 나가도록 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각 지자체가 지역주민의 교통안전을 위해 사고 많은 도로 개선사업, 교통법규 위반자 단속 강화, 교통안전 홍보 및 교육 확대 등을 유관 기관과 함께 추진해 나가도록 독려하는 한편, 각 그룹에서 1위를 차지한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에는 지자체 및 공무원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