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08:45 (목)
‘평등을 일상으로’…여가부, 양성평등주간 기념식 개최
상태바
‘평등을 일상으로’…여가부, 양성평등주간 기념식 개최
  • 김린 기자
  • 승인 2019.07.04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이 지난 6월 17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요부처 양성평등정책담당관 협의체 회의'에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여성가족부]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이 지난 6월 17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요부처 양성평등정책담당관 협의체 회의'에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여성가족부]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여성가족부는 2019년 양성평등주간(7월1~7일)을 기념해 오늘(4일) 제24회 ‘양성평등주간 기념식’서울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한다.

올해는 ‘평등을 일상으로-함께 한 100년, 함께 할 100년’을 주제로 성평등 유공자와 가족, 여성·시민단체, 일반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가 진행된다.

기념식은 △지난 100년의 여성운동과 성평등 실천 노력 및 성과 기억 △성평등 사회구현에 기여한 유공자 시상 등 자긍심 고취 △성평등 포용사회 비전(전망) 공유 및 일상에서의 성평등 실천 다짐으로 구성된다.

이 자리에서 윤석남 화가(국민훈장 모란장), 한영수 (사)한국와이더블유시에이(YWCA)연합회 회장(국민훈장 동백장), 김효선 ㈜여성신문사 대표이사(국민훈장 목련장) 등 여성인권 증진과 성평등 문화 확산에 기여한 63명의 유공자에게 훈·포장 등을 수여한다.

진선미 여가부 장관은 “지난 100년간 선배들의 수많은 노력과 도전을 통해 오늘날 여성의 권리 신장과 제도 개선이 이뤄졌다”며 “정부는 사회 전반에 남아 있는 성차별 구조와 문화를 해소하고 한 명 한 명 국민 모두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성평등 포용사회를 만들어 가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린 기자 gri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