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17:21 (수)
곡성군, 섬진강 일대 하천 정화 추진
상태바
곡성군, 섬진강 일대 하천 정화 추진
  • 장나이 기자
  • 승인 2019.06.17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천 및 하구 쓰레거 수거해 수질오염 등 예방 나서
△곡성군 섬진강 일대 하천 정화사업 추진(사진=곡성군)
△곡성군 섬진강 일대 하천 정화사업 추진(사진=곡성군)

[KNS뉴스통신=장나이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섬진강과 보성강 및 연계 하천의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하천하구 쓰레기 정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매년 장마, 태풍 등으로 인한 집중호우 시 하천이나 하구에는 다량의 쓰레기가 유입된다. 쓰레기는 수질 오염, 수생태계 교란은 물론 경관 훼손 등 다양한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

곡성군은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4500만원을 들여 지역 내 주요 국가 하천 및 지방 하천에 방치된 90여 톤의 하천쓰레기를 수거에 나서게 된 것이다.

하천 및 하구 쓰레기 정화사업을 통해 수거된 쓰레기는 선별을 통해 최대한 재활용하고, 재활용이 불가능한 쓰레기는 신속하게 위탁처리할 계획이다.

또한 수거 인력으로 취업 취약계층 및 장년층 50여명을 우선 선발하여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하천쓰레기 중 초목류를 제외한 대부분이 폐비닐, 폐플라스틱 등 생활 쓰레기인만큼 주민들이 쓰레기를 버리지 않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도 하천 및 하구 쓰레기 정화사업에 지속적으로 예산을 투입해 쾌적한 수질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나이 기자 jangage@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