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07:51 (수)
대구 남구, 음악과 미술의 융합 '반 고흐 렉처콘서트' 개최
상태바
대구 남구, 음악과 미술의 융합 '반 고흐 렉처콘서트' 개최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6.14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구남구청.
사진=대구남구청.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 남구청은 오는 8월 31일 오후 5시, 대덕문화전당에서 '음악으로 그리는 일곱가지 명화 빈센트 반 고흐' 렉처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화가 빈센트 반 고흐작품 중 ‘별이 빛나는 밤(1889)’, ‘아를르의 포룸 광장의 까페테라스(1888)’, ‘수확하는 사람(1889)’, ‘귀에 붕대를 감은 자화상(1889)’ 등 7가지 작품을 선정해 작품에 얽힌 고흐의 예술적 삶과 사랑 이야기를 미술과 음악의 융합으로 만들어낸다.

고흐의 유명한 그림들을 미디어 아트로 띄워주고 간단한 해설을 덧붙인 후 소프라노 김경희, 테너 이상규, 뮤지컬 배우 이희주와 서동진, 첼리스트 오승규, 피아니스트 최혜진의 노래와 라이브 연주를 통해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자신의 마음 속에 자리잡고 있는 열정의 불꽃을 캔버스에 쏟아낸 비운의 천재화가 반 고흐의 이야기를 프랑스, 벨기에, 네델란드 등 유럽 3개국 현지 촬영 다큐멘터리로 만나보는 시간이 될 것이다.

또한, 인생의 시련과 고난을 기록으로 남기며 자신의 상처를 드러내고 스스로를 알아가기 위해 자화상을 많이 그렸던 반 고흐의 작품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티켓은 전석 1만원(8세이상 관람가)으로 티켓링크에서 예매하면 되고, 7월 23일까지는 조기예매 할인 기간으로 20%할인된 가격으로 예매할 수 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