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14:31 (목)
전북도, 2023 잼버리 과정활동 프로그램 발굴 검증 '박차'
상태바
전북도, 2023 잼버리 과정활동 프로그램 발굴 검증 '박차'
  • 이상규 기자
  • 승인 2019.06.12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 공무원 구성된 ‘잼버리 콘텐츠 모니터단’ 운영

[KNS뉴스통신=이상규 기자] 전라북도가 14개 시군 지역자원의 특색이 알차게 담긴 잼버리 과정활동 프로그램 발굴검증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북도는 그동안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이하 “2023 잼버리”) 콘텐츠 개발을 위해 14개 시군의 우수한 자원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문화·해양·산악 등 권역별 분류와 재구성을 거친데 이어 2023 잼버리 과정활동 프로그램에 대한 검증절차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북도에 따르면 2023 잼버리 과정활동 프로그램에 대한 검증절차에 앞서 전북도는 지난 4월 스카우트, 관광, 청소년, 연구원 등 분야별 전문가 23명과 도·시군 공무원 30명으로 구성된 잼버리 콘텐츠 모니터단을 구성했다.

모니터단은 5개의 반으로 나뉘어 지난 4월부터 2개월 동안 8개 시군의 17개 과정활동 자원을 직접 체험해보고, 자원의 장단점을 분석하여 개선사항을 도출해왔다그 과정에서 모니터단 구성원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개선방안 및 의견 제시가 활발히 이루어져 프로그램 완성도 제고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는 평이다.

모니터링 일정 및 대상 프로그램은 반별로 협의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2(반장 : 한국스카우트연맹 중앙커미셔너 이동훈, 5)의 경우 610일부터 11일까지 12일에 거쳐 고창군과 부안군의 잼버리 과정활동 자원을 검증했다.

잼버리 콘텐츠 모니터단 활동은 8월까지 진행되며, 이들의 활동을 통해 다듬어진 잼버리 과정활동 프로그램은 오는 8월 부안에서 개최되는 4회 새만금 국제유스캠퍼리에서 시범운영 형태로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전북도는 오는 10월에 잼버리 콘텐츠 모니터단 결과보고회를 개최해 앞으로 구성예정인 잼버리 조직위원회에 과정활동 프로그램을 제안, 반영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상규 기자 lumix-10@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