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18:53 (금)
조직위, 반려동물 가족 천만 명 시대 ‘반려견 수영대회’개최
상태바
조직위, 반려동물 가족 천만 명 시대 ‘반려견 수영대회’개최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6.04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념 ‘전국 반려견 수영대회’개최
‘반려견 스피드 경기, 다이빙 대회’ 등 이색 이벤트 진행
‘애견가족 캠핑, 반려견 패션보기’ 등 천만 반려인들 위한 행사 마련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반려동물 가족 천만 명 시대를 맞아 광주수영대회의 국내외 붐 조성과 반려동물 인식개선을 위한 ‘반려견 수영대회’가 개최된다. 

반려견 포스터<사진=조직위>

광주시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이하 ‘조직위’)에 따르면 6월 22일, 광주 조선대 운동장에서 수영대회 D-20일을 기념하고 전국 반려인들에게 새로운 여름축제를 제공하기 위해 ‘반려견 수영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반려견 수영대회’는 광주수영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첫 이색 이벤트로 향후 여름 휴가철, 반려견과 함께하는 대표적인 축제로 이끌 계획이다.

6월 23일까지 이틀간 개최되는 수영대회에서는 ‘반려견 스피드 수영대회’, ‘반려견 다이빙 대회’ 등 애완동물들의 화려한 퍼포먼스를 볼 수 있는 경기들가 펼쳐진다.

이밖에 부대행사로 캠핑 파티가 펼쳐지는 ‘애견가족 소풍’, ‘반려견 패션보기’ 등 이색 이벤트 등도 펼쳐진다.

또, 아이들을 위해 동물 캐릭터들이 총출동하는 ‘동물 캐릭터 포토타임’과 직접 장애인이 되어 안내견과 함께 걸어보고 느껴보는 안내견 체험 행사도 진행된다.

강아지 다이빙 모습<사진=조직위>

주 경기인 ‘전국 반려견 스피드 수영대회’는 조선대 운동장에 길이 15m, 깊이 1.2m의 임시 수영장을 설치해 반려견끼리 겨루게 된다.

대회는 예선과 결선으로 치러지며 가장 빨리 결승선에 도착하는 반려견이 1위가 되는 기록경기로 진행된다.

또 시범경기로 운영되는 ‘다이빙 대회’는 광주세계선수권대회를 홍보하는 이색 이벤트로 훈련된 반려견들의 화려한 다이빙 기술을 볼 수 있으며, 역시 예선과 결선을 거쳐 우승견을 뽑게된다.

이번 대회 참가에 반려견의 무게나 종류 제한은 없으나 선착순 40마리에 한해 접수된다.

이와 함께 전국 곳곳에서 오는 반려인과 반려동물들의 숙박을 위해 함께 머물 수 있는 주변 캠핑장 등을 섭외해 300여 반려가족에게 선착순 제공할 예정이다.

강아지 수영 모습<사진=조직위>

특히, 이색행사뿐만 아니라 반려동물들의 학대를 방지하고 인식전환을 위해 동물보호 홍보관을 설치해 동물보호 사진전시 및 입양 가능한 유기동물 등을 소개하고 학대방지 스티커도 제작해 배포할 예정이다.

광주시와 조직위는 이번 ‘반려견 수영대회’ 개최를 계기로 광주를 반려동물들의 생명을 존중하는 선도도시로 만들 계획이다.

한편, 참가 문의는 ‘전국 반려견 수영대회’ 사무국으로 연락하면 된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