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0:48 (일)
“매실 날로 먹지 마세요"…과일류 등 씨앗, 시안화합물 '주의'
상태바
“매실 날로 먹지 마세요"…과일류 등 씨앗, 시안화합물 '주의'
  • 김린 기자
  • 승인 2019.06.04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덜 익은 매실이나 복숭아, 살구, 사과 등의 씨앗을 섭취했을 경우에 어지럼, 두통, 구토, 두근거림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철 수확시기를 맞는 매실 등 과일류 씨앗 등에는 시안화합물이라는 자연독소가 함유돼 있어 반드시 독성을 제거해 섭취해야 한다고 4일 밝혔다. 시안화합물은 그 자체는 유해하지 않지만 효소에 의해 시안화수소로 분해돼 청색증 등 유발하는데 가열하면 독성이 생성되지 못한다.

살구, 복숭아, 사과 등의 씨앗에는 시안화합물 함량이 높아 식품으로 섭취해서는 안 된다. 덜 익은 매실의 씨앗과 과육은 모두 시안화합물을 함유하고 있어 날 것보다 술을 담그거나 설탕에 절이는 등 시안화합물을 분해시킨 후 섭취해야 한다.

매실주를 담글 때에는 씨앗에 있는 시안화합물이 알코올과 반응해 에틸카바메이트라는 유해물질이 생성될 수 있어 상처가 없는 신선한 매실을 사용해야 한다. 또한 알코올 함량이 높을수록 에틸카바메이트의 생성량이 많아지므로 가급적 알코올 도수가 낮은 담금용 술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온도가 높아져도 에틸카바메이트의 생성량이 증가하므로 직사광선을 피해 25도 이하의 서늘한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아울러 은행과 죽순은 반드시 익히고, 아마씨는 200도에서 20분 정도 볶아 섭취해야 하며 1회 4g, 하루 16g을 초과해서는 안 된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