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21:47 (목)
경만선 시의원, 강서구 노후 저층주거지 생활SOC 확충 본격화 노력
상태바
경만선 시의원, 강서구 노후 저층주거지 생활SOC 확충 본격화 노력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9.05.22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의 노후 저층주거지 ‘10분 동네 생활SOC’ 180개 확충 본격화 노력
상대적으로 열악한 노후 저층주거지 주민들이 실제 체감하는 주거 환경개선 기대
경만선 시의원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는 강서구를 포함한 노후 저층주거지를 대상으로 한 마을단위 도시재생사업으로 ‘10분 동네 생활SOC’를 180개로 확충 본격 진행한다.

이번 사업은 노후 저층주거지를 대상으로 한 마을단위 도시재생사업으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4년 간 총 약 3753억 원을 투입해 서울 전역에 180여 개 생활SOC를 새롭게 설치를 할 예정이다.  
 
이번 결정으로 선정된 강서구를 포함한 5개 지역에는 시민 누구나 집에서 걸어서 10분 거리 안에서 마을주차장, 작은 도서관, 어린이집, 쌈지공원, 어르신쉼터 같은 주민편의시설을 누릴 수 있는 ‘10분 동네 생활SOC 확충사업’을 본격화한다.

서울시는 이와 관련해서 사업 추진의 행·재정적 지원 근거가 될 「서울시 저층주거지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공급에 관한 조례」를 제정, 16일 공포·시행한다고 밝혔다.

조례 시행으로 노후 저층주거지 내 생활SOC 공급사업의 동력을 마련하고 안정적인 재정 확보를 통해 사업의 지속가능성을 담보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의회 경만선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3)은 “이번 강서구 지역을 포함한 노후 저층주거지 ‘10분 동네 생활SOC’ 180개 확충 본격화 사업으로 노후 저층주거지의 실질적인 환경개선을 이끌어내고 지역의 일자리까지 창출하는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경 의원은 “이번 사업은 강서구 김포공항 인근 주거환경 개선과 저층주거지를 보다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고자 하는 주거지 재생 사업에 기폭제가 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며 앞으로도 강서구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주거환경개선과 경제 활성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