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4 21:05 (월)
동구, 소상공인·자영업자 위해 쓰레기봉투 판매마진 상향조정
상태바
동구, 소상공인·자영업자 위해 쓰레기봉투 판매마진 상향조정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05.21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부터 적용예정 봉투판매가는 변동 없어
광주광역시 동구청

[KNS뉴스통신=이승환 기자]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쓰레기종량제 봉투를 판매하는 판매소의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해 봉투 판매마진을 상향조정한다고 밝혔다.

동구는 현재 311개 종량제봉투 판매소를 운영해 연간 약 17억 원의 구 세입을 거두고 있다.

동구는 올해 환경부 쓰레기수수료 종량제 시행지침 개정에 따라 발 빠르게 개선책을 마련하고, 현재 종량제봉투의 7%대 판매마진을 평균 9.5%대로 약 2.5%p 상향조정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소득 증대를 꾀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5월 한 달간 판매소를 중심으로 집중홍보 후 6월부터 본격적으로 상향된 판매마진을 적용할 예정이며 이로 인한 시중 판매가는 변동이 없다.

임택 동구청장은 “지속되는 경기불황에 이번 정책이 조금이나마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증대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소상공인들이 안심하고 생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시책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95년부터 전국적으로 시행중인 쓰레기수수료 종량제 시행지침은 100L봉투 제작금지, 재사용봉투 판매 등을 내용으로 최근 개정됐다.

이승환 기자 knskj101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