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학률 40%까지 늘린다
상태바
경기도교육청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학률 40%까지 늘린다
  • 정양수 기자
  • 승인 2019.05.13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개원 목표 22일까지 15곳대상 매입형유치원 공개모집
경기도교육청 전경.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일명 '매입형유치원' 확대를 통해 오는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학률을 40%까지 확대키로 해 눈길을 끌고 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매입형유치원은 기존 사립유치원 부지와 건물을 매입해 공립유치원으로 전환·운영하는 형태로 올해부터 매입형유치원을 새롭게 도입·시행한다.

매입형유치원은 매입형유치원 선정위원회심사와 교육부 심의를 거쳐 최종 15개원이 선정될 예정인 가운데 공유재산심의 등 행정절차를 거쳐 2020년 3월 공립유치원으로 개원한다.

유치원 매입을 희망하는 사립유치원은 22일까지 각 교육지원청 유치원 담당부서에 공모 신청서 등 관련서류를 제출해야 하며 매입형유치원’관련 사항은 각 교육지원청 유치원 설립 담당자에게 문의하면 된다.

매입형유치원 신청 대상은 현재 도내 운영(예정포함) 중인 사립유치원 가운데 자가 소유, 단독건물을 가지고 있고 10학급 이상 인가를 받은 유치원이다.

선정 기준은 교사·교지 매입 가능 여부, 시설여건 충족여부, 공립유치원 선호도가 높은 지역, 단설유치원 설립·공립유치원 유아배치 비율이 낮은 지역 , 통학안전 등 교육환경 적합성 확보 여부 등이다.

제외 대상은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킨 유치원, 소유권 관련 소송·분쟁이 있는 유치원, 놀이학교·어학원으로 전환한 적이 있는 유치원, 최근 2년간(2017년 1월 이후) 감사 관련 고발된 유치원, 각종 지도(감사)·점검 지적사항에 대해 조치하지 않은 유치원 등이다.

이에 대해 하석종 학교설립과장은 "매입형유치원 설립을 확대해 현재 26%인 도내 공립유치원 취학률을 21년 40%까지 늘려나갈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공립유치원 수요를 충족하고 유아 학부모의 학비부담을 덜어주는 등 유아교육 공공성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