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 송한준 의장 '어버이날'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할머니 위문
상태바
[동정] 송한준 의장 '어버이날'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할머니 위문
  • 정양수 기자
  • 승인 2019.05.07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민·안산1)은 어버이 날(5월8일)을 앞두고 4일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할머니들을 찾았다.

송한준 의장은 이날 오전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에서 열린 효잔치에 참석한 가운데 강일출 할머니(93), 이름과 나이가 같은 두 분의 이옥선 할머니(93) 등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3분을 위문했다.

송한준 의장은 축사를 통해 "도의회는 지난 해 전국에서 처음으로 평화의 소녀상을 세웠다"면서 "저를 비롯한 142명의 도의원은 의회 정문에 마주하고 있는 소녀상을 볼 때마다 나라를 빼앗긴 국민의 고통, 대물림되는 전쟁의 상처, 피와 눈물로 지킨 값진 평화를 기억하고 되새긴다"고 말했다.

또한, 송 의장은 "어르신들이 한분씩 나비가 될 때마다 일본의 진정한 사과라는 마지막 소원을 들어드리지 못해 마음이 무겁다"며 "도의회는 여기 계신 어르신들의 여생을 편안하게 해드리는 것이 진정한 효도라는 생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