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3 12:19 (화)
춘천 아스파라거스, 소득 작목 자리매김
상태바
춘천 아스파라거스, 소득 작목 자리매김
  • 이춘식 기자
  • 승인 2019.04.19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아스파라거스 재배 면적 2013년 0.7㏊→2019년 11.3㏊로 16배 증가
단위면적당 소득 높아 재배농가 증가 추세…2017년부터 해외 수출
호반의 도시 춘천 공지천 수변공원 야경!

[KNS뉴스통신=이춘식 기자] 자양강장 효과가 높아 각종 샐러드와 볶음 요리의 재료로 인기가 높은 아스파라거스가 춘천지역 주요 소득 작목으로 떠오르고 있다.

 

아스파라거스를 첫 재배한 2013년에 비해 재배면적은 약 16배, 아스파라거스를 첫 수확한 2015년에 비해 생산량은 약 32배 증가했다.

 

아스파라거스는 파종에서 수확까지 3년 이상 걸린다.

 

춘천에서는 지난 2013년 6개 농가가 0.7㏊ 면적에서 아스파라거스를 처음으로 재배했다. 이후 재배면적이 점차 증가해 올해는 32농가가 11.3㏊ 면적에서 아스파라거스를 재배하고 있다.

 

생산량은 2015년 3톤, 2016년 24톤, 2017년 70톤, 2018년 96.7톤이며 올해 생산량 역시 지난해보다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스파라거스는 주로 시설하우스에서 재배하기 때문에 토마토, 오이와 같은 과채류에 비해 노동력을 절감할 수 있고 단위면적당 소득이 높아 재배 농가가 늘어나고 있다.

 

춘천시는 아스파라거스를 재배하는 농가를 위해 재배시설 환경개선과 생산자재, 포장재, 저온 저장고, 선별 장비 등을 매년 지원하고 있고, 재배면적 증가에 따라 2017년부터 일본으로 수출하는 춘천 아스파라거스 물량은 2017년 0.6톤, 2018년 2.7톤, 2019년 1.6톤이다.

 

2018년 대비 올해 수출 물량이 다소 감소했지만 2020년부터는 사전 준비를 통해 수출 물량을 늘릴 계획이다.

 

아스파라거스는 피로회복과 자양강장 효과가 있는 아스파라긴산을 다량으로 함유하고 있어 숙취해소에 좋고 섬유질이 풍부해 변비 예방에 뛰어난데다 열량이 낮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시 관계자는“춘천 아스파라거스는 경도와 당도가 좋아 일본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농업인의 소득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작목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이춘식 기자 wheel215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