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7 14:54 (목)
광주시, 3월 고용동향 분석 '취업자 늘고 실업자는 줄었다'
상태바
광주시, 3월 고용동향 분석 '취업자 늘고 실업자는 줄었다'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4.10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동월 대비 실업률 0.9%p 감소, 특광역시 중 최저
관리자·전문가·사무종사자 늘고 서비스·판매는 줄어
△ 광주광역시청 전경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광주광역시는 10일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9년 3월 광주 고용동향을 보면, 광주 OECD 기준 고용률은 64.5%로 전년 동월 대비 0.3%p 상승했으며 취업자는 74만8000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2000명이 증가해 광주지역 고용지표가 대폭 개선됐다고 밝혔다.

※ OECD 기준 고용률 : 15~64세 고용률 (15∼64세 취업자÷15∼64세 인구)×100

특히 3월 실업률은 4.1%로 전년 동월 대비 0.9%p 하락하고 실업자는 3만2000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8000명, 전월대비 9000명이 감소했다.

산업별 취업자는, 전년 동월 대비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2만7000명(8.8%), 제조업 2000명(2.1%)에서 증가했으나, 도소매·숙박음식업 1만 5000명(-9.4%), 전기·운수·통신·금융업 6000 명(-7.5%), 건설업 5000 명(-6.8%) 등에서는 감소했다.

직업별 취업자는, 전년 동월 대비 관리자․전문가 1만2000 명(6.7%), 사무 종사자 7000명(6.2%) 등 늘었으나, 기능·기계조작·조립 단순 1만 명(-3.5%), 서비스·판매 종사자 9000명(-5.0%)에서 줄었다.

종사상 지위별 취업자의 경우 비임금 근로자 수는 16만4000 명, 임금 근로자 수는 58만4000명으로 나타나 비임금 근로자는 전년 동월 대비 1만명(-5.8%) 감소했고, 이 중 자영업자는 4000명(-2.8%), 무급 가족 종사자는 6000명(-23.9%) 줄었다.

임금 근로자는 전년 동월 대비 1만2000명(2.1%) 증가했고, 이 중 상용 근로자는 3만명(7.8%) 늘었으나, 임시 근로자는 1만2000 명(-8.4%), 일용 근로자는 6000명(-16.5%) 줄었다.

오영걸 시 일자리정책관은 “3월 초부터 국가와 지방의 일자리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모든 연령대에서 고용지표가 개선되는 효과가 있었다”며 “시민들이 체감하는 실질적인 고용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역내 다양한 일자리 혁신주체들과 함께 더 활발하고 유기적인 협업을 계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