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5 22:17 (목)
김해시, 18개 업체 치매등대지기 지정
상태바
김해시, 18개 업체 치매등대지기 지정
  • 박광식 기자
  • 승인 2019.04.1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 18개 업체 치매등대지기 안전망으로 활동한다.)                                                 (사진제공=김해시)

[KNS뉴스통신=박광식기자] 경남 김해시내 택시 식당 슈퍼마켓 등 민간업체들이 실종 치매노인들의 등대지기 안전망으로 활동한다. 

 

김해시치매안심센터는 민간업체 18곳을 치매등대지기로 지정해 지정서와 현판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치매등대지기는 치매 안전망 구축을 위한 경남도 지역특화사업의 하나이다.

 

지정 업체는 광역치매센터로부터 치매노인 실종 비상문자를 받았을 때 주변을 살피고 치매노인을 발견한 경우 임시보호한 후 경찰서에 신고, 인계하는 역할을 한다.

 

이종학 센터장은 "실종 치매노인을 신속히 발견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더 많은 업체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치매등대지기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김해시치매안심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박광식 기자 bks789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