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6 17:25 (일)
국립한국문학관 도서기증자·자산기부자에 감사패
상태바
국립한국문학관 도서기증자·자산기부자에 감사패
  • 김린 기자
  • 승인 2019.03.26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도종환 장관은 오늘(26일) 서울사무소 제4회의실에서 국립한국문학관에 고(故)하동호 교수의 소장자료를 기증한 유족과 고 김윤식 교수의 유산을 기부한 유족에게 감사패를 증정한다.

문체부에 따르면 고 하동호 교수는 공주대 교수를 지낸 우리나라 서지학의 권위자이며 국내의 대표적인 문학자료 소장가로 평가받고 있다. 아들 하태석 씨는 하 교수가 평생을 바쳐 수집한 문학 관련 자료 약 4만여 점을 지난해 8월 10일 국립한국문학관에 기증했다. 이번 감사패는 고인의 부인인 조옥선 여사가 받을 예정이다.

고 김윤식 교수는 서울대 교수를 지낸 국문학 연구의 권위자이자 대표적인 문학평론가로 평가받는다. 고 김 교수의 부인인 가정혜 여사는 이번에 감사패를 직접 받을 예정이다. 지난 15일 김 교수가 남긴 유산 30억 원을 국립한국문학관에 기부했으며 그가 생전에 수집했던 자료들도 기증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도종환 장관은 “고 하동호 교수님의 자료와 고 김윤식 교수님의 기금은 국립한국문학관의 더할 나위 없는 소중한 자산”이라면서 “이 자산들은 한국문학 유산을 계승하고 한국문학을 발전시키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