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관광공사 중화권 첫 단독 홍보관 개설 '마이스는 경기도!' 적극홍보 눈길
상태바
경기관광공사 중화권 첫 단독 홍보관 개설 '마이스는 경기도!' 적극홍보 눈길
  • 정양수 기자
  • 승인 2019.03.24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중국 상해에서 열린 IT&CM China에 경기도 단독 홍보관이 개설된 가운데 경기관광공사가 다채로운 홍보활동을 벌였다.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는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중국 상해에서 열린 IT&CM China에 경기도 단독 홍보관을 개설한 가운데 마이스 개최지로서 경기도가 최적지임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눈길을 끌었다.

중화권 마이스 박람회에 단독으로 경기도관을 구성해 참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IT&CM China는 Incentive Travel & Conventions, Meetings의 약자로중국 상해에서 매년 개최되는 대표적인 MICE 박람회로 지난해 행사 당시 전 세계 289개 업체가 참여할 만큼 큰 규모를 자랑한다.

경기도시공사는 19일 저녁 기존 단체관광 여행사뿐 아니라 인센티브 전문여행사 담당자들을 초청해 별도 설명회를 개최하며 경기도 자원을 본격적으로 홍보하고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박람회에는 국제회의 전담기구인 고양컨벤션뷰로를 비롯 청심평화월드센터, 대명리조트, 쁘띠프랑스, 한국민속촌, 스포츠몬스터가 공동참가 했으며 공사와 함께 총 150여건의 바이어 상담을 추진했다.

이에 대해 공사 관계자는 "중국의 마이스 시장은 자국 내에서 진행되는 경우가 많아 이번 박람회는 중국 마이스 업계 네트워크 구축과 경기도 브랜드 홍보를 목표로 추진됐다"며 "형성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마이스 개최지로써 경기도의 이점을 확실히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부터 꾸준히 노력해 온 동남아 지역에서 성과가 나타나, 대규모 인센티브 단체가 경기도를 방문한다. 한국관광공사와 협력을 통해 유치한 인도네시아 알리안츠 보험회사 직원 2천명이 이번달 말부터 네차례에 걸쳐 경기도의 다양한 매력을 만끽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