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0 22:37 (일)
신한은행, '글로벌 경영 컨설팅' 아세안·인도 확대
상태바
신한은행, '글로벌 경영 컨설팅' 아세안·인도 확대
  • 김도현 기자
  • 승인 2019.03.18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도현 기자] 신한은행이 '글로벌 경영 컨설팅' 대상국가를 아세안(ASEAN) 지역과 인도로 확대해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신남방정책에 맞춰 관련 국가 진출을 고려하는 기업이 증가함에 따라 중소·중견기업과 동반성장을 위해 컨설팅 대상 국가를 확대했다.

신한은행은 아세안 및 인도 지역에 현지법인 또는 공장 설립을 원하는 기업, 거래처 확보 및 시장 개척을 원하는 기업, 상업용 부동산 투자를 원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투자 절차, 입지 분석, 시장 환경, 노무, 세무 등 관련 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한다.

‘글로벌 경영 컨설팅’을 원하는 기업은 신한은행 영업점과 상담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2016년 처음 시행한 ‘글로벌 경영 컨설팅’은 해당 국가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거나 학위를 취득한 글로벌 전문 인력으로 구성돼 있다.

그동안 국내 기업의 진출이 활발한 베트남을 중심으로 진행됐으며 지금까지 60여개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했다.

김도현 기자 kn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