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야구 더블
봉황유소년야구연맹, 봉황클럽야구연맹으로 명칭 변경학생 생활야구 활성화·저변확대 기대
다음달 4.6(토) 제1회 봉황클럽야구연맹회장기 야구대회 개최 예정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봉황유소년야구연맹이 봉황클럽야구연맹으로 단체명을 변경했다.

봉황클럽야구연맹(회장 조상현)은 정부의 생활 스포츠 권장 정책에 따라 지난주 임시이사회를 소집, 일반 학생들의 생활야구 활성화와 저변확대에 힘을 쏟기 위해 명칭 변경을 결정했다고 12일 밝혔다.

봉황유소년야구연맹은 지난 1월 창립총회와 함께 첫발을 내디딘 뒤 SBS 스포츠 홍재경, 윤성호 아나운서를 연맹 홍보대사로 위촉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벌여왔다.

최근에는 ㈜더원스포츠와 경기장 위탁관리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고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에 위치한 '웰리치패트릭필드'를 전용구장으로 확보, 클럽야구선수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야구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 남양주 웰리치패트릭필드 구장 (사진=봉황클럽야구연맹)

한편, 연맹은 오는 18일(월) 오후 1시 연맹 사무실에서 감독자회의를 개최하고, 4월 6일(토) 제1회 봉황클럽야구연맹회장기 야구대회(U-13, U-11)를 개최할 예정이다.

현재 '웰리치패트릭필드'는 시설물 점검과 더불어 리모델링 작업에 들어갔으며, 연맹은 구장 명칭을 '남양주 봉황야구장'으로 변경할 계획이다. 야구장에는 경기장면을 동영상으로 촬영할 수 있는 시설이 갖추어져 있어, 선수들에게 자신의 경기 장면이 담긴 영상도 서비스할 계획이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