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더블
나경원 “제1야당 패싱한 선거제 개혁은 입법부 쿠데타”

[KNS뉴스통신=윤광제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여야 4당이 선거제 개혁 법안의 패스트트랙 추진을 검토하는 것과 관련해 "제1야당을 패싱하면, 선거제를 마음대로 바꾸는 입법부 쿠데타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7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소수 야당과 함께 의석을 나눠 먹기 위한 최악의 빅딜을 획책하고 있다"며 "문 정권이 입법부 무력화를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당득표율에 정비례하는 의석배분 선거제도인 '연동형 비례대표제'와 관련해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도입하려면 분권형 권력제도 개편을 동시에 추진해야 한다는 입장"이라며 "선거제 개편안만 올리고 먹튀로 일관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또 "의석수를 300석에서 단 한 석이라도 늘리는 개정에는 절대 찬성할 수 없다"며 "사법부 장악 시도는 사법부로부터 철폐가 시도될 것이고, 입법부에 대한 장악 시도는 총선 참패라는 국민의 심판이 기다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한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연동형 비례제를 도입하면 의회는 여당 마음대로 한다"며 "여당의 2중대, 3중대 정당만 나타나는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선거제 개편 법안이 패스트트랙으로 가게 된다면) 의원직 총사퇴도 불사하겠다는 것이 저희 입장"이라고 밝혔다.

윤광제 기자  ygj700@daum.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윤광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
[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