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더블
박주민, 투명성 강화 ‘정치자금법 일부개정법률안’ 발의
<사진=박주민 의원 페이스북>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이 7일 정치자금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해당 법안은 정치자금의 수입·지출 명세서를 인터넷 홈페이지에 기간 제한 없이 공개하도록 하고 영수증 사본 등 정치자금 지출증빙서류에 대한 사본교부를 가능토록 하는 것이 요지다.

현행법상 정치자금 수입·지출내역서를 인터넷으로 열람할 수 있는 기간이 3개월로 짧고 선거비용에 대해서만 인터넷 열람이 가능해 유권자가 열람기간 후 선거비용 외의 정치자금 사용내역을 알기 위해서는 정보공개청구를 해야 하는 실정이다.

또 선관위가 공개하는 수입·지출내역서가 이미지 파일이어서 지출내역 비교분석을 위한 데이터화 작업이 어려운 것도 문제로 지적돼왔다.

개정안에는 선거비용을 포함한 모든 정치자금의 수입·지출내역서를 인터넷에 전자적 형태로 공개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았다. 3개월의 열람기간도 삭제해 기간 제한 없이 수입·지출내역 확인이 가능하게 했다.

또한, 열람만 가능하고 사본 교부를 금지했던 영수증 등 지출증빙서류에 대해 사본 교부를 가능하도록 해서 유권자가 정치자금 지출을 적극적으로 감시·견제가 가능하도록 했다.

박 의원은 "정치자금은 민주정치의 건전한 발전을 위한 물적 토대"라며 "이 법이 통과돼 정치자금 수입·지출이 보다 투명해지고 정치자금 사용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높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정치자금법 일부개정법률안' 발의에는 설훈·이인영·전해철·강병원·김병관·김병욱·김해영·소병훈·신동근·안호영·제윤경·정인화 의원 등이 참여했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
[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