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22:39 (수)
김지원 아나운서, 갑상선 기능 항진증 투병 고백 들여다보니?
상태바
김지원 아나운서, 갑상선 기능 항진증 투병 고백 들여다보니?
  • 황인성 기자
  • 승인 2019.02.25 0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 김지원 아나운서의 투병 고백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앞서 김지원 아나운서는 ‘FM대행진’ 스페셜 DJ를 맡은 첫날인 지난 18일 SNS를 통해 ”첫날부터 큰 관심 진심으로 감사한다”며 실검 순위에 오른 소감을 밝혔다.

이어 “사실 지난해부터 갑상선 항진증+부정맥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간 병원-회사만 반복하다가 기념일을 기해 큰 맘 먹고 가장 가깝다는 곳으로 짧게 주말여행을 다녀왔다”고 덧붙였다.

갑상선 기능 항진증은 갑상선에서 과잉 생산된 갑상선호르몬이 혈액 내에서 증가되어 갑상선의 생리적 작용이 과도하게 나타나는 임상증후군이다. 앞서 그룹 EXID 솔지와 방송인 서유리 등도 이 질환을 앓은 바 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