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22:21 (목)
부산 해운대구, 행안부 청년일자리 공모 당선 국비 5억 확보 
상태바
부산 해운대구, 행안부 청년일자리 공모 당선 국비 5억 확보 
  • 도남선 기자
  • 승인 2019.02.12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산 해운대구

[KNS뉴스통신=도남선 기자] 부산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는 청년 일자리 안정과 경제활동을 지원하는 행정안전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공모’에 당선돼 국비 5억900만원을 확보했다. 이로써 구는 올해 만 39세 이하 청년들을 대상으로 3가지 유형의 취‧창업 지원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12일 해운대구에 따르면 제1유형인 ‘지역특화 청년특화 일자리 무한도전’은 센텀 디자인 특화구역 내 중소기업에 청년들을 취업시켜 안정된 청년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한편 중소기업의 인력난을 해소하는 지역정착 유도형 사업이다. 

제2유형인 ‘청년채움지원사업’은 창업 생태계 조성사업으로 재송동 철도 선하부지에 조성 중인 청년채움공간을 완공한 후 청년들에게 창업공간으로 지원한다.

제3유형인 ‘희망인턴 키우잡(Job)’은 지역 복지기관에 청년들을 인턴으로 파견해 업무 경험을 쌓게 하고 자격증 취득 등을 통해 관련 기관에 취업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구는 지난 1월 29일 사회복지법인 인천사업재단과 관련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은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을 통해 청년들은 일 경험을 쌓고, 지역중소기업과 복지기관은 일터에 파견된 청년들의 업무 지원으로 인력난을 해소할 수 있어 지역과 청년이 상생하는 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남선 기자 aegookja@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