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더블
포항 동북동 해역 규모 4.1 지진 “원전 영향 없어”한수원, 10일 지진 관련 원전 이상 없이 정상운전 밝혀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10일 오후 12시 53분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해역 50km 지점에서 발생한 규모 4.1 지진과 관련 한국수력원자력(주)은 원자력발전소에 미친 영향이 없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현재 가동 중인 발전소는 정상운전 중에 있으며, 이번 지진으로 인해 지진경보가 발생한 원전은 없다”고 전했다.

한편, 기상청은 이날 “10일 12시 53분 38초 경북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km 해역(36.16°N, 129.90°E)에서 규 모 4.1 ML, 깊이 21km의 지진이 발행했다고 발표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유태호 대표(HS그룹), 친환경 선순환 실현에 300억원 투입키로유태호 대표(HS그룹), 친환경 선순환 실현에 300억원 투입키로
[인터뷰] 제주관광공사 박홍배 사장,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을 것"[인터뷰] 제주관광공사 박홍배 사장,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을 것"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