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북 사회 더블
이시종 지사, 구급차에서 출산 도운 구급대원 격려
이시종 지사가 구급차에서 출산 도운 진천소방서 소속 119 구급대원을 격려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설날 당일 출산이 임박한 산모(28세, 음성군 대소면)를 청주 소재 병원으로 이송 중에 구급차에서 출산을 도운 진천소방서 소속 119구급대원을 8일 집무실에서 격려했다.

진천소방서는 설명절인 지난 5일 오후 3시50분쯤 출산을 앞둔 산모가 분만통을 호소한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 병원으로 이송 중 산모의 분만통의 간격이 짧아지는 등 출산징후를 확인하고, 구급차에서 출산을 결정해 산모와 아기의 생명을 지켰다.

이시종 지사는 “구급대원의 빠른 판단과 조치로 한 명의 소중한 생명이 건강하게 태어났다”며, “앞으로도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귀성차량의 교통정체가 극심한 상황에서도 구급차의 통행로 확보를 위해, 모세의 기적을 보여준 도민들께도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전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