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 인사/동정 더블
박래헌 수원문화재단 제6대 대표이사 11일 취임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오래도록 수원시 문화정책을 진두지휘해온 박래헌 전 영통구청장(59·사진)이 새로운 수원문화재단의 선장으로 배에 올랐다.


제6대 박래헌 대표이사는 11일 정식 임명된다.

박래헌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981년 공직생활을 시작해 수원시장 비서실장, 교육청소년과장, 교통행정과장, 푸른녹지사업소장, 박물관사업소장, 문화체육교육국장, 영통구청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2017년 정조대왕능행차 전 구간 재현 등 수원시 문화예술 분야에 기여한 부분이 크다는 평을 듣는 것은 물론 수원화성문화제의 세계화의 속도를 앞당겼다는 찬사를 듣고 있다.

박래헌 대표이사는 "수원문화예술의 창작과 보급 및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면서 "전통문화예술의 전승과 관광사업 활성화와 더불어 시민과 함께 문화로 즐겁고 예술로 새롭게 하는 문화도시 수원을 만드는데 매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정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