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래헌 수원문화재단 제6대 대표이사 11일 취임
상태바
박래헌 수원문화재단 제6대 대표이사 11일 취임
  • 정양수 기자
  • 승인 2019.02.08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오래도록 수원시 문화정책을 진두지휘해온 박래헌 전 영통구청장(59·사진)이 새로운 수원문화재단의 선장으로 배에 올랐다.

제6대 박래헌 대표이사는 11일 정식 임명된다.

박래헌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981년 공직생활을 시작해 수원시장 비서실장, 교육청소년과장, 교통행정과장, 푸른녹지사업소장, 박물관사업소장, 문화체육교육국장, 영통구청장 등을 역임했다.

지난 2017년 정조대왕능행차 전 구간 재현 등 수원시 문화예술 분야에 기여한 부분이 크다는 평을 듣는 것은 물론 수원화성문화제의 세계화의 속도를 앞당겼다는 찬사를 듣고 있다.

박래헌 대표이사는 "수원문화예술의 창작과 보급 및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면서 "전통문화예술의 전승과 관광사업 활성화와 더불어 시민과 함께 문화로 즐겁고 예술로 새롭게 하는 문화도시 수원을 만드는데 매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