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14:49 (금)
울진군, 표준주택 공시가격 3.16% 상승
상태바
울진군, 표준주택 공시가격 3.16% 상승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01.28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울진군의 표준주택 공시가격이 전년 대비 3.16% 올랐다.

전년도 변동률 3.30%에 비하면 다소 상승폭이 감소했고 전국 평균 상승률인 9.13%를 크게 밑도는 수치로 경북 전체 평균 상승률은 2.91% 이다.

공시가격은 울진읍이 3.71% 상승해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고 이어 후포면(3.56%), 매화면(3.50%), 기성면(3.31%), 근남면(3.26%), 온정면(3.26%)순이다. 가장 적게 오른 지역은 북면으로 2.12% 상승했다.

올해 표준주택 선정 호수는 828호로 표준주택 공시가격은 개별주택 1만 4400여호의 공시가격을 산정할 때 기준이 되며 개별주택의 공시가격은 재산세를 비롯한 각종 보유세와 건강보험료 등을 산정하는 근거가 된다.

공시가격에 이의가 있는 주택 소유자 등 이해관계자는 공시한 날로부터 30일간 국토부에 이의신청을 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홈페이지의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창에서 다운받거나 읍∙면 민원실에 비치된 이의 신청서를 작성해 국토교통부(부동산평가과)에 우편이나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