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더블
北 김정은 위원장 “내년에도 한반도 평화‧번영위해 함께 나가자”문재인 대통령에 30일 친서 전달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내 내년에도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나가자는 뜻을 전해왔다.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지난 30일 문재인 대통령 앞으로 친서를 보내왔다며 내용을 공개했다.

김 위원장은 친서를 통해 2018년을 마감하는 따뜻한 인사를 전하고, 내년에도 남북의 두 정상이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나가자는 뜻을 전했다고 김 대변인은 밝혔다.

김 위원장은 친서에서 두 정상이 한 해에 3번씩이나 만나며 남북 사이의 오랜 대결구도를 뛰어넘는 실질적이고 과감한 조처를 이뤄냈고, 이를 통해 우리 민족을 군사적 긴장과 전쟁의 공포로부터 벗어나게 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또 두 정상이 평양에서 합의한 대로 올해 서울 방문이 실현되기를 고대했으나 이뤄지지 못한 것을 못내 아쉬워했다.

김 위원장은 앞으로 상황을 주시하면서 서울을 방문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나타냈으며, 이어 2019년에도 문재인 대통령과 자주 만나 한반도 평화 번영을 위한 논의를 진척시키고 한반도 비핵화 문제도 함께 해결해 나갈 용의가 있음을 밝혔다고 김 대변인은 전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2019 유망 벤처기업 - BJT 김한주 대표[인터뷰] 2019 유망 벤처기업 - BJT 김한주 대표
[신년 인터뷰] 송재복 (사)유네스코 전주음식창의도시 시민네트워크 대표를 만나다[신년 인터뷰] 송재복 (사)유네스코 전주음식창의도시 시민네트워크 대표를 만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