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22:50 (화)
함평군, 내년 재해예방사업 128억원 추가 확보
상태바
함평군, 내년 재해예방사업 128억원 추가 확보
  • 윤혜진 기자
  • 승인 2018.12.2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평군청<사진=함평군>

[KNS뉴스통신=윤혜진 기자] 함평군(군수 이윤행)이 내년도 재해예방사업비 국비예산으로 나산1지구 재해예방사업, 신광면 송사 재해예방사업, 5일 시장 재해예방사업 등 4개 사업, 128억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이에 따라 함평군의 내년도 총 재해예방사업비는 연차사업 ▲구계지구 재해예방사업(187억 6300만원) ▲고두천 소하천정비사업(21억 원) ▲남악제천 소하천정비사업(37억원) ▲학동천 소하천정비사업(65억 9000만원)과 추가 확보한 ▲나산1지구 재해예방사업(51억3200만 원) ▲5일 시장 재해예방사업(20억원) ▲신광 재해예방사업(17억원), ▲송사 재해예방사업(40억원) 등 총 440억여원에 달한다.

군은 사업규모에 따라 2~3년의 공사기간이 소요되는 점을 감안하여, 철저한 공정관리로 재해 위험요소를 조기에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이윤행 함평군수는 “재해예방사업은 군민의 생명과 재산보호를 위해 꼭 필요한 중대한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군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함평을 만들기 위해 국비 등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재해예방사업은 과거 재해가 발생했거나, 재해발생 우려가 높은 지역의 위험요소를 해소시키는 사업으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적극적 자연재해 대응사업이다.

윤혜진 기자 manito2626@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