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5 08:14 (토)
진도 보배섬 관광 12월부터 쉽게 할 수 있는 시티투어 ‘시작’
상태바
진도 보배섬 관광 12월부터 쉽게 할 수 있는 시티투어 ‘시작’
  • 장나이 기자
  • 승인 2018.11.28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월부터 진도 보배섬 관광 쉽게 할 수 있는 '진도 시티투어 겨울여행'을 실시한다.<사진=진도군>

[KNS뉴스통신=장나이 기자] 28일 진도군에 따르면 오는 12월 1일부터 30일까지 주말동안 남악, 하당, 목포역을 경유해 진도군을 관광하는 ‘진도 시티투어 겨울여행’을 실시한다.

진도 시티 투어는 수도권 관광객의 접근성 개선과 전남 서남부권 관광객 유치를 위해 기획한 겨울여행 일일 관광 상품이다.

수도권 SRT, KTX 탑승객은 물론 남악과 하당을 경유하며, 목포시민도 이용이 가능하다.

시간은 오전 10시 남악(도청 앞 버스 정류장), 10시 30분 하당(기독병원 앞), 11시 목포역을 출발해 오후 7시 10분에 종료된다.

코스는 토요일과 일요일 차별화해 운영할 계획으로 입장료는 별도이다.

운행코스는 천연기념물 제53호 진도개 공연, 올해로 21년째 개최되는 있는 토요민속여행, 한국 남종화의 대가 소치 허련 선생의 운림산방 등이다.

또 현대판 모세의 기적을 체험할 수 있는 진도 신비의 바닷길 체험관, 이순신 장군의 명량대첩 현장을 한눈에 볼수 있는 진도타워와 이충무공 벽파진 전첩비 등 보배섬 진도의 독특한 관광자원을 볼 수 있다.

진도군 관광과 관계자는 “진도 시티 투어를 통해 보배섬 진도가 자랑하는 대표 관광지와 수준 높은 공연들을 관람하면서 많은 관광객들이 즐겁고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장나이 기자 knskj1011@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