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08:12 (금)
SH공사, 청년 매입임대주택 및 희망하우징 입주자 238명 모집
상태바
SH공사, 청년 매입임대주택 및 희망하우징 입주자 238명 모집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8.10.29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14일 접수, 서울소재 대학 재학생 및 취업준비생 13개 자치구 238명
임대보증금 100만원, 평균 임대료 11만원 수준, 기본 2년, 최장 6년까지 임대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가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임대주택 입주자 238명을 모집한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세용)는 서울 소재 대학교 재학생을 위한 임대주택인 희망하우징 입주자 98명, 서울소재 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중퇴) 후 2년 이내의 취업준비생이 입주 가능한 청년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140명을 모집한다고 밝히고 29일 동시에 공고했다.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서울소재 대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 및 졸업(중퇴) 후 2년 이내의 저소득층 청년이 안정적으로 사회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다가구주택, 원룸 등을 매입해 저렴하게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냉장고, 세탁기, 책상, 옷장 등 기본시설이 구비돼 있으며 다가구형은 주방, 거실 및 화장실을 공용으로 사용한다.

희망하우징은 서울소재 대학교에 재학 중인 저소득층 학생의 학업을 지원하기 위해 기숙사 형태로 건설된 임대주택으로 책상, 옷장 등의 기본시설이 구비돼 있고 학교 기숙사처럼 세탁실, 휴게실, 커뮤니티실 등 편의시설이 갖춰진 곳도 있다.

이번 모집은 기존 공급세대 중 휴학, 졸업, 군입대 등의 사유로 인해 발생한 공실을 재공급하는 것으로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다가구 128실과 원룸 12실이 공급되며, 희망하우징은 공공기숙사 형태 98실이다.

이번 공급물량은 총 238실로 남자 101명, 여자 137명에게 각각 공급되며 자치구별 공급현황은 다음과 같다.

이번 공급 대상 다가구는 평균 전용면적 10.05㎡, 평균임대료는 14만 8230원이고, 원룸형은 평균 전용면적은 28.19㎡, 평균임대료는 24만 4000원, 공공기숙사는 평균 전용면적 13.61㎡, 평균임대료는 8만 2860원으로 차이가 있다.

임대보증금은 100만원으로 모두 동일하며 이는 시중 임대보증금 및 임대료의 30% 수준으로 저렴하다.

최초 임대기간은 2년이며 입주 자격 유지 시 2회 재계약이 가능해 최장 6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임대신청은 11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서울주택도시공사 홈페이지(www.i-sh.c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SH콜센터(1600-3456)를 통해 상담도 가능하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