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22:01 (수)
장세용 구미시장, 구미산업단지 타깃기업 투자활동
상태바
장세용 구미시장, 구미산업단지 타깃기업 투자활동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8.10.26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필립스 구미사무소를 방문한 장세용 시장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장세용 구미시장은 26일 금오테크노밸리 내 전기차 생산 사업을 위해 구미사무소를 개설한 필립스 방승호 회장을 만나 구미산업단지 인프라 및 투자 인센티브를 설명하고 구미 국가4단지 내 위치한 외국인투자지역을 방문해 기업설립 계획을 함께 논의했다.

또 구미 국가4단지에 있는 (주)아바텍을 방문해 기업현황 청취, 공장라인 투어 후 구내식당에서 직원들과 식사를 하며 기업 고충사항을 청취하고 박명섭 대표에게 추가 투자를 요청했다.

(주)아바텍는 지난 2010년 구미 국가4단지에 공장을 설립, 구미를 거점으로 디스플레이 LCD패널 및 IPS패널 코팅을 하는 업체로서 지난 9년 동안 지속적으로 성장해 현재 450명의 근로자가 생산 활동을 하고 있다.

구미시장은 지난 7월 취임 초부터 구미산업단지 기업을 방문해 현장 근로자와 소통하고 있으며 타깃기업을 직접 찾아가 공장 신증설 관련 투자를 요청하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구미경제 발전을 위한 큰 그림은 생산 현장의 목소리에서 나온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기업 방문을 통한 고충사항 청취 등 소통 행보를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미시는 장세용 시장 취임 후 쿠어스텍코리아 등 4개사(투자액 7023억원 고용 830명)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으며 올해도 현재 159개사 1조 4654억원의 투자가 이뤄지고 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