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5 17:18 (토)
구미시, 중소기업 웨어러블 디바이스 개발·상용화 본격 지원
상태바
구미시, 중소기업 웨어러블 디바이스 개발·상용화 본격 지원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8.10.22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상용화지원센터 개소
구미시는 22일 금오테크노밸리 내에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상용화지원센터를 개소하고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관련 업무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는 22일 금오테크노밸리 내에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상용화지원센터(이하 상용화지원센터)’를 개소하고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관련 업무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고 밝혔다.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는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 증강현실 등과 융합을 통해 인체에 부착하거나 착용하는 다양한 형태의 전자기기 이다.

구미시가 정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 경북도와 공동으로 투자해 구축한 상용화지원센터는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를 개발하는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제품 설계부터 개발·창업지원 및 해외시장 진출까지 상용화 전 과정을 지원할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이 시제품을 설계·제작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디바이스 제작 시 발견된 문제점과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기술컨설팅 및 전문교육 등을 지원한다.

제작된 시제품에 대해 전자파 적합성 측정, 이동통신망 연동시험 등 다양한 성능시험과 함께 디바이스 제품화를 위한 제작 공정도 함께 제공한다. 또한 중소·벤처기업의 해외 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국제인증 취득도 지원할 방침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웨어러블 디바이스 산업의 성장거점이 될 상용화지원센터를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이 더욱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웨어러블 디바이스 산업뿐만 아니라 5G, 홀로그램 등 다양한 신산업을 육성해 구미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