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보도 더블
반찬가게 전문점 ‘오레시피’, 리뉴얼 진행 소식 전해

[KNS뉴스통신=김경선 기자] 반찬가게전문 홈푸드카페 오레시피가 ‘자연으로 차리다’라는 슬로건으로 BI를 새롭게 리뉴얼 하고 인테리어 및 디자인을 새단장했다. 이번 오레시피 리뉴얼 작업은 최고급 인테리어 마감자재를 사용했고 색감과 디자인은 최근 트렌드에 따라 주부들이 가장 좋아하는 오렌지와 화이트를 기본으로 했다.

오레시피는 현재 10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 코엑스 전시장에서 열리는 프랜차이즈서울 박람회에 참가하고 있다. 이번 박람회는 외식업, 서비스업, 유통업 등을 총 망라하는 약 대규모 행사로 진행된다. 오레시피는 이번 박람회에서 오레시피만의 반찬가게 창업 노하우와 브랜드 경쟁력을 예비 창업자들에게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오레시피 관계자는 “오레시피는 올해 초 4년 연속 ‘매경 100대 프랜차이즈’에 선정되었고, 전국 매장 190개 이상을 오픈 및 운영 중에 있는 반찬가게 브랜드”라며 “공격적이고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가맹점들의 매출 증진을 돕고 있다”고 설명했다.

식품회사 ㈜도들샘을 본사로 두고 있는 오레시피는 2만㎡ 규모의 국내 반찬 생산 라인을 갖추고 있다. 200여 가지의 다양한 반찬군 및 국류, 홈푸드 등을 원스탑으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소규모 매장을 트렌디하고 개성 있는 카페형 인테리어로 구성하고 있으며 본사에서 70%의 완제품과 재료를 씻거나 다듬을 필요 없는 30%의 반제품을 제공해 가맹점주의 요리 실력이 부족하더라도 매장 운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하고 있다.

오레시피 관계자는 “반찬 프랜차이즈 최초로 자연조미료 맛다린도 개발해 선보이고 있다”며 “2년여의 개발 기간을 거쳐 개발된 자연조미료 맛다린은 가정에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게 스틱형으로 이뤄져 있으며 11가지 이상의 자연재료를 사용하여 맛내기 어려운 국, 탕, 찌개에 사용하면 깊은 맛이 나는 자연조미료”라고 말했다.

오레시피는 즉석조리식품의 온라인 쇼핑 고객이 늘어나는 것에 발맞춰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 중이다. 오레시피의 온라인 쇼핑몰은 각 가맹점에서 배송을 실시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수익금의 대부분이 가맹점주에게 지급되도록 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오레시피는 초보 창업자들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으로 월 1회 가맹점 운영 상태에 따라 슈퍼바이저를 파견해 매장 운영을 돕고 있으며 별도의 가맹점 요청이나 고객 불만족 접수 시 슈퍼바이저를 상시 파견하고 있다.

한편 오레시피는 먹방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와 ‘냉장고를 부탁해‘에 방송 협찬을 진행하고 있다.

김경선 기자  Kksu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한국모피협회 조수형, "모피, 긍정적인면도 고려해야"[인터뷰]한국모피협회 조수형, "모피, 긍정적인면도 고려해야"
[인터뷰] 홍상규 젬브로스 대표 "보석은 혼(魂)으로 만든다"[인터뷰] 홍상규 젬브로스 대표 "보석은 혼(魂)으로 만든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