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15:26 (수)
가스안전公, 제천시 동산마을 “가스안전마을” 협약
상태바
가스안전公, 제천시 동산마을 “가스안전마을” 협약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8.10.12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월 2통 동산마을 노후 가스시설 개선, 가을걷이 봉사
한국가스안전공사는 12일, 충북 제천시 동산마을과 '가스안전마을' 지정 협약을 체결했다. (인사말을 하고 있는 김형근 사장)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충북 제천시 동산마을과 ‘가스안전마을’ 지정 협약을 12일 체결했다.

‘가스안전마을’은 협약기간 3년 동안 농촌마을의 노후 가스시설 개선과 교육을 지원하고, 주민의 자발적인 가스안전관리 활동을 통해 가스사고 없는 안전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공사에서 2013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현재 전국 14개 마을이 가스안전마을로 관리 중에 있다.

이날 행사는 공사와 마을 간 가스안전마을 협약 체결과 함께 노후 가스시설 개선, 마을 발전기금 등이 전달됐다. 이 자리에는 이후삼 국회의원, 이상천 제천시장, 박성원 도의원, 김홍철 시의원, 유일상 시의원 등 제천지역 주요 인사들이 함께 해 뜻깊게 진행됐다.

또한, 공사 봉사단 30여명이 막바지 가을걷이에 참여해, 굵은 땀방울을 흘리며 공공기관 직원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의식을 마음 속 깊이 새기는 봉사활동을 함께 실시했다.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은 “지방이전 공공기관으로서의 사명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지역사회 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예방활동을 통해 가스사고 없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농촌마을이 조성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