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18:01 (월)
중증응급환자 생존율 향상 위해 전문가들 뭉친다
상태바
중증응급환자 생존율 향상 위해 전문가들 뭉친다
  • 김린 기자
  • 승인 2018.09.06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소방청은 오늘(6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에서 대한심폐소생협회, 대한응급의료지도의사협의회, 한국심장정지연구컨소시엄과 ‘중증응급환자 생존율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응급환자의 생존율 향상을 위해 기관 간 상호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함에 따라 이뤄졌으며 이를 위해 각 기관은 그동안 쌓아온 전문성을 서로 공유하고 지원할 계획이다.

협약을 통해 소방청은 급성 심정지환자 등 중증응급환자의 생존율 향상을 위한 교육‧홍보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데 필요한 자료 제공과 교육‧홍보 프로그램의 시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대한심폐소생술협회는 심정지 응급처치지침 개발과 보급, 심폐소생술 교육, 심정지 응급의료 관련 연구‧정책수립 등을 지원한다.

대한응급의료지도의사협의회는 구급 품질관리 지표 개발‧개정, 현장응급처치 지침 수정 및 교육, 구급지도의사 관리, 구급 정책‧연구 등을 수행한다.

한국심장정지연구컨소시엄은 심정지 연구계획의 수립과 수행, 병원에서 수집된 심정지 분석자료 제공, 구급 정책‧연구활동 등을 지원한다.

강대훈 소방청 119구급과장은 “119구급서비스의 품질향상을 통한 심정지환자 등 위중한 응급환자의 소생율을 높이기 위해 앞으로 전문가들과 협력과 교류를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