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08:07 (목)
우형찬 시의원, 도시철도 목동선 재정사업으로 추진한다
상태바
우형찬 시의원, 도시철도 목동선 재정사업으로 추진한다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8.08.20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 의원 “목동선이 조속히 착공되도록 모든 의정역량을 다할 것”
우형찬 시의원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 우형찬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3)은 서울시 도시철도 목동선이 재정사업으로 추진된다고 20일 밝혔다.

우 의원은 오랜 세월동안 지하철역사 없이 불편하게 생활하고 있는 신월주민들을 위해 목동선이 조속히 착공될 수 있도록 모든 의정역량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형찬 의원에 따르면 서울시는 도시철도 목동선, 면목선, 우이신설연장선, 난곡선에 대해 기존 민자사업에서 재정사업으로 전환한다.

서울시는 ‘제2차 서울시 도시철도망구축계획 연구용역’을 수행하면서 지역낙후도에 따라 재정을 우선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당초 민자사업으로 계획됐으나 사업자가 없어 추진이 지연돼 왔던 4개 도시철도 노선에 대해 재정사업으로 전환한다는 계획이다.

목동선의 경우 국토부가 2008년 11월과 2015년 6월에 확정·고시한 ‘서울특별시 10개년 도시철도 기본계획’과 ‘서울특별시 10개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변경)’에 모두 포함된 바 있다.
 
우 의원은 “그간 서울시가 민자사업을 고집하면서 전반적인 도시철도 건설 사업이 지연됐는데, 민자사업에서 재정사업으로 전환한 것은 매우 적절한 판단이다”며, “지난 제9대 서울시의회에서도 교통위원회 위원으로 의정활동하면서 재정사업을 촉구하며 서울시를 끊임없이 설득한 결과가 나타난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우형찬 의원은 “이제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간절한 마음과 굳은 의지를 가지고 목동선 재정사업에 임하겠다”며, “지하철 노선이 없이 불편하게 생활하고 있는 신월주민들을 위해 목동선이 조속히 착공될 수 있도록 모든 의정역량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