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일반 더블
방탄소년단 진, 지석진과 친분 인증샷 눈길 "같은 석진 다른 느낌"
(사진=지석진 SNS)

[KNS뉴스통신 서미영 기자] 지석진과 방탄소년단 진의 친분이 새삼 화제다.

9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방탄소년단'이 올랐다. 이와 관련해 방탄소년단 진과 SBS '런닝맨' 맏형 지석진의 친분이 눈길을 끈다.

지석진은 과거 자신의 SNS에 "석진이와 석진이. 언젠가 만나고 싶었던 방탄 석진이 정말 반가웠어 내동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석진과 방탄소년단 진은 얼굴을 맡대고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방탄소년단 진의 본명은 김석진이다. 이름이 같은 두 사람의 친분은 흥미를 자아낸다.

한편 진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글로벌 아이돌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