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더블
대학생 대상 무료 취업지원 프로그램 ‘행복한 취업학교’ 런칭강소기업 CEO들이 멘토로… 창업 CEO 등 인생 선배들 강사로 참여
우수 수료자에게는 강소기업 인턴 기회 제공 및 장학금 수여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후원하는 사단법인 행복한경영(대표 조영탁)이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을 위한 무료 취업지원 프로그램 ‘행복한 취업학교’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8일 밝혔따. 예비 취업자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8주간 진행되는 교육은 전액 무료다.

(사)행복한경영은 중소기업 CEO를 위한 무료 교육과정인 ‘행복한 경영대학’에 이어 예비 취업자를 대상으로 하는 ‘행복한 취업학교’를 통해 대한민국 대학생들의 행복한 직업관 확산에 힘쓸 계획이다.

‘행복한 취업학교’는 취업을 목표로 하는 교육이 아닌 올바른 직업관 확립을 통해 청년들의 성장을 돕는 것에 주안점을 두었다. 교육은 예비 직장인이라면 알아야 할 경영학 상식과 성공 기업가 등 인생 선배들의 특강이 주를 이룬다.

한국 인터넷 쇼핑몰 개척자 코글로닷컴 이금룡 회장, 세계 최초의 3D 프린터 전자의수 제작기업 만드로 이상호 대표, 국내 최대 창업재단 디캠프의 초대 센터장을 역임한 플래너리 이나리 대표, ‘뉴 논스톱’, ‘내조의 여왕’ 등을 연출한 MBC 김민식 PD 등이 강사로 참여한다.

또한, 행복한 경영대학 출신의 강소기업 CEO들이 멘토로 참여해 여타 취업프로그램과 차별화 한다. 우수 수료자는 해당 기업의 인턴으로 채용될 수 있으며, 최우수 수료생 1명에게는 50만원의 장학금이 수여된다.

교육은 9월 5일 입학식을 시작으로 8주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된다. 오프라인 강의는 매주 수요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서울 구로디지털단지에 위치한 휴넷캠퍼스에서 진행된다. 이외에도 휴넷 MBA 온라인 강의, 독서토론 등 다양한 교육이 준비돼 있다.

조영탁 대표는 “취업난은 심각해지고, 어렵게 취업한 신입사원의 절반 가량이 1년 내 조기퇴사한다”면서 “미래 한국사회를 이끌어갈 청년들을 돕고자 행복한 경영대학의 강소기업 CEO들과 함께 뜻을 모았다”고 취지를 밝혔다.

모집 기한은 오는 8월 26일까지이며, (사)행복한경영 홈페이지에서 지원할 수 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
[인터뷰]한국모피협회 조수형, "모피, 긍정적인면도 고려해야"[인터뷰]한국모피협회 조수형, "모피, 긍정적인면도 고려해야"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