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북 증평군 더블
증평군립도서관, 빅데이터 수행기관 선정개관 후 5년 동안 축적된 방대한 데이터 융합
증평군립도서관이 국립중앙도서관과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의 '도서관 빅데이터 분석·활용 체계 구축 사업' 수행기관에 선정돼 군민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 질 향상으로 다가선다. <사진 제공=증평군청>

[KNS뉴스통신=성범모 기자] 충북 증평군은 국립중앙도서관과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의 '도서관 빅데이터 분석·활용 체계 구축 사업' 수행기관에 선정돼 도서관 서비스 질 향상에 나선다.

증평군립도서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개관 후 5년 동안 축적된 방대한 데이터를 융합해 가치 있는 정보로 활용함으로써 보다 나은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도서관은 도서 대출 빈도, 연령대별 이용률 등 이용자 패턴 분석을 통해 △수요에 맞는 장서개발 △생애주기별 맞춤형 프로그램 개발 △이용자 맞춤형 서비스 제공 등 도서관 정책결정에도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군립도서관 관계자는“이번 사업을 통해 개관 5년째를 맞고 있는 증평군립도서관이 그동안 축적된 도서관 데이터에서 새로운 가치를 찾고, 분석된 자료를 통해 군민들에게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서관 빅데이터 분석·활용 체계 구축 사업은 도서관 데이터의 체계적 수집․분석을 통해 보다 나은 도서관 운영 및 이용자 서비스 제공을 도모하고자 추진되는 공모사업이다.

성범모 기자  sbm4118@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성범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