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08:05 (화)
대전보훈청 심청(心聽)이, 책 기증․정리 봉사활동
상태바
대전보훈청 심청(心聽)이, 책 기증․정리 봉사활동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6.03 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청이 봉사활동 모습.<사진=대전보훈청>

[KNS뉴스통신=조영민 기자] 대전지방보훈청 봉사회 '심청이'는 2일 ‘물안이 독립지사마을 작은도서관’에 책 기증 및 정리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청 직원으로 구성된 '심청(心聽)이'는 ‘마음(心)을 듣다(聽)’라는 뜻으로, 보훈가족 및 불우이웃의 마음을 귀담아 들어 정성을 다해 봉사하겠다는 의미로 금년 2월에 결성하여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 날  '심청이'는 독립유공자를 여러 명 배출하여 독립지사마을이라 칭하는 물안이 마을(충남 청양군 화성면 소재)을 찾아 ‘작은 도서관’ 설립에 740권의 책을 기증하고, 책 정리 및 이름표 달기 등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KT충남고객본부(본부장 최찬기)에서는 직원들의 뜻을 모아 547권의 책을 우리 청에 전달하는 등 평소 보훈가족의 복리증진과 예우문화 확산에 관심을 갖고 사회공헌활동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대전지방보훈청 관계자는 “보람은 나눌수록 더 커지기에 앞으로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따뜻한 보훈을 실천하겠다.”라고 밝혔다.

조영민 기자 dtn@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