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남 김해시 더블
김해시 서상진, 한국인 최초 '아시아 팔씨름 챔피언' 올라
사진=김해시

[KNS뉴스통신=박광식 기자] 경남 김해시 농업기술과에 근무하는 서상진(48세 공무원)씨가 카자흐스탄에서 열린 제17회 아시아팔씨름 챔피언쉽 65kg급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을 차지하고 했다.

특히 서상진 선수는 전승무패로 우승을 했으며 아시아팔씨름연맹(AAF) 챔피언쉽에서 한국 선수가 우승을 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박광식 기자  bks7890@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