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23:25 (토)
증평군, 행복결혼공제사업 변경 공고…미혼시도 근속금 수령 가능
상태바
증평군, 행복결혼공제사업 변경 공고…미혼시도 근속금 수령 가능
  • 김찬엽 기자
  • 승인 2018.04.11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청

[KNS뉴스통신=김찬엽 기자] 충북 증평군은 이달 10일부터 ‘충북 행복결혼공제사업’참여 조건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지난 2월에 첫 모집공고를 실시한‘충북 행복결혼공제사업’은 고용환경이 열악한 중소(중견)기업 근로자의 장기근로를 유도하고, 결혼비용 부담 등으로 발생되는 비혼 및 만혼 현상과 이에 따른 출산율 감소를 해결하기 위해 목돈마련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변경 공고는 기존 조건이 근로자에 비해 기업의 부담이 과도하다는 의견에 따라 근로자의 경우 기존 20만원에서 30만원으로, 기업의 경우 기존 30만원에서 20만원으로 적립금액이 조정됐다.

충북도와 증평군은 기존과 같이 월 15만원씩을 부담한다.

특히 적립금 운영방식 일부를 중소기업 인력지원 특별법에 따른 성과보상기금으로 변경해 근로자는 공제가입일 이후 5년이 되는 만기 시점에 미혼일 경우에도 근속금 3600만원과 별도의 이자를 받을 수 있게 됐다.

근속과 결혼 조건 모두 달성한 경우에는 4800만원과 별도의 추가 이자를 받게 된다.

기업 및 근로자는 세제혜택도 받을 수 있다.

지원대상은 충북도 소재 제조업종 중소(중견)기업에 재직하는 법률상 미혼인 근로자(만 18세 이상 40세 이하)로서 신청일 기준 증평군 거주자로 동일하다.

모집기간은 오는 5월 9일까지로 자세한 사항은 증평군청 홈페이지(https://www.jp.go.kr/)나 기획감사실 인구정책팀(835-3152)으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이번 정책은 중소‧중견기업의 핵심인재를 확보를 지원하고 미혼 근로자에겐 결혼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는 일거양득의 사업으로 관내 출산율 제고는 물론 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찬엽 기자 kcy5076@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